‘안산 숏컷’ 논란에 김수민 전 아나운서가 올린 글



30일 김 전 아나운서는 “세상이 한번 거꾸로 뒤집히더니 마주칠 필요 없던 익명의 괴물들이 득달같이 달려들어 입 밖으로 쓰레기를 뱉는다. 제멋대로 색안경에 사람을 가둔다”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. 김 전 아나운서는 “어른의 눈으로 시덥지 않은 조언을 하고 잘못한 게 없는데 조심하라고 한다. 자기들끼리 일을 키우고 – 아나운서,김수민,김수민 아나운서,아나운서 안산,국가대표 안산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

보험디비

카지노디비

디비판매


추천 기사 글